속 보

서울시의회,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위촉

- 결산검사위원 4월 16일부터 5월 20일까지 35일간 활동
정서영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20-03-03 22:07:53
  • 글자크기
  • +
  • -
  • 인쇄

- 결산검사위원 4월 16일부터 5월 20일까지 35일간 활동

 

▲ 2019회계연도 서울특별시 결산검사위원들.


[세계뉴스 정서영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신원철 의장(더불어민주당, 서대문 제1선거구)은 3일 의장실에서 제291회 임시회에서 선임된 ‘2019회계연도 서울특별시 결산검사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결산검사위원은 재정 및 회계분야에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겸비한 민간위원 7명(공인회계사 3명, 세무사 3명, 시민단체 1명)과 시의원 3명 등 총10명으로 구성되었다.


신원철 의장은 “코로나19로 매우 엄중한 시기에 서울시 결산검사위원직을 맡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모든 정책은 예산으로 귀결되는데, 위원님들께서는 광역자치단체 중 가장 많은 50조가 넘는 예산에 대하여 결산검사를 하게 됩니다. 서울시와 교육청의 예산이 당초 목적대로 적법하게 집행되었는지, 혹시나 예산낭비의 사례는 없는지, 추진실적이 저조한 사업은 없는지, 매의 눈으로 꼼꼼하게 살펴봐주실 것을 부탁드립니다.”라고 당부했다.


또한, 이번 위촉식 행사에는 서울특별시의회 김생환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노원 제4선거구)과 박기열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동작구 제3선거구)이 참석하여 결산검사 위원들에게 심도 있는 결산검사를 실시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이번에 위촉된 결산검사위원은 4월 16일부터 5월 20일까지 35일간, 2019회계연도 서울시 및 교육청 예산이 당초 목적대로 사용되었는지, 부적정한 집행이나 낭비사례는 없는지 등을 종합적으로 검사하고, 서울시 및 교육청이 작성한 결산자료를 분석하여 검사의견서를 작성할 예정이다.


결산검사위원은 서울시와 교육청의 세입·세출의 결산, 재무제표, 성과보고서, 결산서 첨부 서류, 금고의 결산에 대하여 검사를 실시하며 당초 승인된 예산을 목적대로 집행하였는지 여부, 계산의 과오여부, 실제수지와 수지명령의 부합여부 등 사업의 적법성 및 예산집행의 적정성 등에 대하여 분석, 검사 업무를 수행한다.


또한 서울시장과 서울시교육감은 결산검사위원이 작성 제출한 검사의견서를 첨부한 결산 승인(안)을 5월말까지 의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서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