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배회감지기 무상보급 시작

-치매노인 실종 시 조속한 가정 복귀 도모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0-01-17 23:02:44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군산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치매노인 실종사고 예방과 실종 시 신속한 발견을 위한 배회감지기 무상보급 사업을 추진한다.

배회감지기는 위치추적장치(GPS)가 탑재된 기기로서 가족이 스마트폰 앱을 통해 치매노인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실종 예방 효과가 있으며, 설정한 일정구간(안심지역)을 이탈할 경우 가족의 스마트폰에 알람을 전송하는 기능이 있는 기기로 실종사고 발생 시 조기에 가정에 복귀할 수 있는 기기이다.

군산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군산경찰서와 협조를 통해 실종 경험이 있는 치매노인에게 우선 보급할 계획이며, 배회증상으로 실종 우려가 있는 치매노인도 보급한다는 계획이다. 다만, 배회감지기가 전자기기이므로 기기의 특성상 충전 등의 지속적으로 기기를 관리할 수 있는 보호자가 있는 경우에만 지원한다.

이외에도 군산시 치매안심센터는 의류에 부착할 수 있는 치매노인실종예방을 위한 인식표를 무료 발급하고 있으며, 군산경찰서와 연계한 지문 사전등록도 시행하고 있다. 또한 60세 이상 어르신들이 조기에 치매를 발견 예방할 수 있도록 치매 상담, 조기검진 등의 사업과 치매환자의 치매치료비 지원 등의 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므로 치매안심터에 많이 방문해 주실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