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2019년 가락시장 하반기 소방종합훈련 실시 완료

- ‘체험형 소방종합훈련’ 화재 발생 시 초기 대응역량 강화
조홍식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11-14 22:01:25
  • 글자크기
  • +
  • -
  • 인쇄

 

▲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 4일 ‘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맞이하여 '체험형 소방종합훈련'을 가락몰 1관과 2관에서 실시하고 있다.


[세계뉴스 조홍식 기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는 4일 ‘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맞이하여 공사와 송파소방서, 유통인(가락시장 법인·조합 포함) 100여명 합동으로 ‘2019년 가락시장 하반기 소방종합훈련’을 가락몰 1관과 2관 앞에서 실시했다.


가락몰 판매동은 지상 3층, 지하 3층으로 연면적 12만 5천 제곱미터에 달하는 대규모 건물로써 지하층에는 냉장 및 저온창고, 청과부류가 입점해 있으며, 지상층은 수산, 건해, 축산부류, 마트, 전문식당가 등이 입점해 있다.


가락시장 유통인들은 가상 화재 상황이지만 실제 화재 상황을 가장해 “불이야 외침”고 발신기 누름(주변 화재 알림), 화재현장 대피, 옥내·외 소화전(유통인), 소방펌프차(소방서) 합동 소화활동, 요구조자 인명구조 및 119구급차 후송 등 순서로 유통인 모두가 참여하는 ‘체험형 소방종합훈련’을 실시해 초기 대응역량을 강화했다.


임창수 공사 건설안전본부장은 “가락몰은 불특정다수의 고객들이 출입하는 장소로서 입주민들의 철저한 화재 예방이 요구되고 있다. 또한 화재 발생 시 신속한 초기 소화가 화재의 확산을 막을 수 있다”며 “화재 현장에서 신속하게 대피하여 안전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홍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