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한강 야외수영장 일제 개장

야외수영장 5개 (뚝섬․여의도․광나루․잠원․잠실), 물놀이장 2개 (난지, 양화)
28일부터 내달25일까지 매일 09시~19시 운영, 성인기준 이용료 3~5천원
윤소라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06-28 07:46: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난지물놀이장

[세계뉴스] 윤소라 기자 =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6월 28일부터 8월 25일까지 뚝섬.광나루.잠실.잠원.여의도 야외수영장과 양화.난지물놀이장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망원 야외수영장은 “성산대교 북단 성능개선공사”로 인해 운영하지 않는다. 
 
올해는 수영장 바닥, 벽체 도장, 여과기, 샤워기 정비 등 시설물에 대해 일제 정비 공사를 마무리하여 더욱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청결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자 임대 화장실을 교체하여 이용자의 편의를 도모했다.

운영(개장) 시간은 매일 오전 9시부터 19시까지 이며, 이용자는 깨끗한 수질관리와 다른 이용자들에게 불편을 주지 않도록 반드시 수영모를 착용해야 한다.

한강 야외수영장은 성인풀, 청소년풀, 어린이풀, 유아풀로 구성되어 있어 연령대별로 시설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샤워시설, 간이매점, 에어바운스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수영장 이용요금은 성인 5천원, 청소년 4천원, 어린이 3천원이고, 물놀이장은 성인 3천원, 청소년 2천원, 어린이 1천원이며, 만6세 미만은 무료 이용이 가능하다. 주차요금은 물놀이시설 운영자의 확인을 받으면 50% 감면을 받을 수 있다.
 
감면 대상자는 △ 다둥이행복카드 소지자(카드에 등재된 가족 포함), △ 65세 이상 노인, △ 장애인(1급~6급) 및 장애인 보호자(1급~3급) 1명, △ 국가유공자에 대해서는 이를 증명할 수 있는 증빙서류(신분증, 등록증, 가족관계증명서, 의료보험증 등)를 제출하면 입장료의 50%를 할인받을 수 있다.

아울러 △ 교육기관의 장이 추천한 토요일 교외학습 참여자(50인 이하, 방학기간 제외)로 한강사업본부의 승인을 받은 자에 대해서는 입장료의 100%를 할인, △ 한강을 보전.이용하는 공동체 활동 참가자 확인증을 소지한 단체와 아동복지시설에서 생활하는 보호대상 아동(해당 시설장이 신청한 10인 이상 50인 이하 단체)으로 한강사업본부의 승인을 받은 자에 대해서도 입장료의 50%를 할인한다.

제로페이 결제자(소상공인 관련 결제시스템으로 결제하는 개인, 단체 및 법인)는 입장료의 10%를 할인 받을 수 있으나 다른 감면사유에 해당하는 경우 중복 적용을 배제한다. 제로페이 결제 감면혜택은 잠실, 잠원, 여의도 야외수영장과 양화, 난지물놀이장에서 받을 수 있으며, 뚝섬, 광나루 야외수영장에서는 불가능하다.

이와 별도로 생존수영 체험교실은 해양경찰 등 전문강사 10여명이 상주하여 교육을 전담한다. 개장기간 중 매일 오전과 오후 각 1회씩 운영하며, 당일 현장 접수로 회당 60명 내외로 참가 가능하다. 
    
김인숙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공원부장은 “시민들이 교외로 떠나지 않고도 가까운 도심 한가운데서 물놀이를 즐기실 수 있도록 한강의 야외수영장을 개장한다.” 며 “가족, 친구들과 저렴한 비용으로 야외수영장에서 가장 시원한 여름을 보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소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