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부안해경, 실전형 방제훈련 실시로 대응역량 강화

- 방제훈련, 해양오염사고 대응력 강화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0-02-17 20:08:48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부안해양경찰서(총경 김동진)는 전북 서남해지역 해양오염사고 시 신속하고 효율적인 방제를 위해 “2020년 해양오염 방제훈련계획”을 수립하고 지역특성을 살린 현장중심의 내실있는 방제훈련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훈련계획은 방제대책본부에 편성된 팀원의 임무와 역할 숙지를 위한 도상훈련을 비롯해 방제장비 운용 및 관계기관 간 팀워크 강화를 위한 해상방제훈련, 해안에 유입된 오염물질 제거를 위한 해안방제훈련, 해상 유해화학물질(HNS) 유출 대비·대응 훈련 등을 실시하여 해양오염사고 대응역량 강화 등에 역점을 두고
계획을 수립했다.  

 

특히, 올해에는 부안지역 대형 해양오염사고 발생을 가정하여 지역방제대책본부를을 사전 구성, 사고처리 단계별 불시 메시지 부여를 통해 실제 사고와 유사한상황을 처리하는 방식의 도상훈련을 실시해 훈련 성과를 극대화시킬 예정이다.  

 

또한, 해양환경공단과 결성한 공동대응팀을 활용하여 연안사고 시 선박으로부터 유류이적 등 긴급구난 중심의 자체훈련을 실시하여 방제역량을 강화시켜나갈 계획이다.  

 

염해규 해양오염방제과장은 "해양오염사고의 원인을 찾아 사전에 예방하고, 실전에 바로 적용 가능한 훈련을 실시하여 해양오염사고에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