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부안해경, 변산 채석강 고립자 4명 구조

"해당 지역의 물때를 확인과 응급상황이 발생시 해양경찰에 신고해 줄 것" 당부
한차수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08-21 18:05:5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 대원들이 21일 오후 부안군 변산면 소재 채석강에서 고립된 4명을 긴급 구조하고 있다.


[세계뉴스] 한차수 기자 =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21일 오후 4시 30분경 부안군 변산면 소재 채석강에서 고립자 A씨(40세, 남, 대구거주) 등 4명을 긴급 구조했다고 밝혔다.


고립자 A씨 등 4명은 관광차 변산반도를 방문하여 채석강 인근을 구경하다가 물때를 인지하지 못하고 고립되었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에 의해 안전하게 구조되었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서해안은 조석 간만의 차가 심해 간조시 육지와 연결되어 있던 곳도 만조시 고립 되는 경우가 많다”면서 “해상 관광에 나서기 전 반드시 해당 지역의 물때를 확인하고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신속히 해양경찰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한차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포토뉴스

많이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