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녀항 진출입도로 2년만에 개통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오랜숙원사업 해결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19-12-23 19:42:35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기자] 고군산연결도로 개설당시 주민들의 지속적인 건의로 시작된 무녀항 진출입도로가 우리시로 이관 추진되어 2년 만에 개통된다.

공사기간 부족으로 익산청에서 마무리 짓지 못하고 군산시로 이관되어 건설하면서 암발파 등 많은 민원이 산재되어 있었으나 협의 끝에 2차선 도로 개설의 결실을 맺게 되었다.

국도4호선인 고군산연결도로에서 공공시설인 무녀항에 접근하는 도로가 없어 좁은 마을도로로 공사차량들이 왕래하고 불편을 겪으면서 무녀도 주민들의 불만이 고조되어 있었다.

고군산연결도로 개설당시 겪었던 발파에 대한 두려움으로 인해 공사추진에 난색을 보여온 인접 주민 설득을 위해 민원인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라도 찾아가 대화를 시도하는 우여곡절 끝에 도로개설을 완료하고 24일 14시부터 전면 개통하게 된 것이다.

군산시 관계자는 “그동안 먼길을 돌아다니고 공사기간동안 발파로 인한 불편 등을 감수하면서 이번 공사에 적극 협조해준 주민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하며, 본 도로 개통으로 무녀항이 활성화되고 무녀도가 더욱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