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김경 시의원, '사물인터넷 기반 교육환경 조성 조례' 제정안 통과

사물인터넷 교육환경 조성 및 지원 근거 마련
서울시 창의적 인재양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정서영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03-07 17:19:55
  • 글자크기
  • +
  • -
  • 인쇄

 

▲ 김경 서울시의원

 

[세계뉴스] 정서영 기자 = 서울시 내 학교에 사물인터넷 구현에 필요한 교육환경이 조성되고, 교육청이 실효성 있는 재정적·행정적 지원을 하게 될 전망이다.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김경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6일 열린 제285회 임시회 교육위원회에서 ‘서울특별시교육청 사물인터넷 기반 교육환경 조성 및 인재양성에 관한 조례안’이 원안대로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정안은 △교육감의 사물인터넷 기반 교육환경 조성 및 창의적 인재양성 지원에 대한 책무사항을 규정하고, △기본계획 수립, 교구의 지원, 담당 교사 등의 전문성 제고를 위한 연수 실시와 △시범사업, 표창, 협력체계 구축 등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사물인터넷 관련 기술이 점차 발전하고 있고, 제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 하는 등 이러한 패러다임의 변화 속에서 교육정책 역시 사물인터넷 구현에 필요한 교육환경 조성이 필요하고, 이에 대한 교육청의 실효성 있는 지원이 필요한 상황이다.


김 의원은 “사물인터넷을 기반으로 하는 교육환경 조성과 지원에 관한 근거 규정을 마련하기 위해 본 제정안을 준비했다.”며, “학교현장에 필요한 행정적·재정적 지원 등을 통해 창의적인 인재양성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조례는 오는 8일 서울시의회 본회의를 거쳐 시행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서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단양640

헤드라인

포토뉴스

많이본 기사

강북구

인사 / 동정

올본-서울친환경유통센터
  • 생활·경제
  • 전국
  • 뷰파인더
  • 종합
  • 시사
  • 클릭 이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