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해경, 연말연시 음주운항 일제 단속

- 오는 6일까지 연말연시 아침시간대 숙취운항 일제 단속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19-12-30 19:07:25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해양사고 예방과 해상교통질서 확립을 위해 연말연시 음주운항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단속은 31부터 내년 1월 6까지 1주 간 낚시어선, 여객선 등 다중이용선박과 어선, 수상레저기구, 예인선 등 모든 선박을 대상으로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을 전담배치하고 파출소 및 경찰서 가용인력 등을 총동원해 실시한다,

 

또한, 부안해경은 각종 모임으로 술자리가 잦은 연말연시를 맞아 이른 아침시간대에 주요 항포구 및 해상에서 불시 검문검색 및 임검을 강화할 예정이다.

 

음주운항 단속기준은 혈중 알코올 농도 0.03% 이상이고, 적발 시 5톤이상 선박은 3년 이상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 5톤 미만 선박은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된다.

 

김동진 부안해양경찰서장은 ” 연말연시를 맞아, 음주운항 일제 단속을 실시한다”며,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음주운항 근절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