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군산시 8번째 확진자 외에 추가 확진자 없어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0-02-04 18:58:32
  • 글자크기
  • +
  • -
  • 인쇄

 

▲ 군산시청 전경.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군산시가 선재적 대응으로 추가 확진자의 증가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군산시에 따르면 지난 3일 10시 현재 능동감시는 93명으로 확진환자 접촉자 26명(일상, 밀접 구분없이 밀접접촉자로 전환 자가격리), 시자체모니터링 29명(유남진 내과 방문자 모니터링, 접촉자 미포함), 우한 입국자 4명, 해외연수생 23명 검역소 통보 3명, 중국방문자 8명(자가격리 중)이다.

사우나 방문객 관련해서는 현재 CCTV, 카드전표 등을 확인 후 접촉자 결정이 될 예정이다.

군산시는 2개반 4명으로 구성된 방역전담반을 편성 운영 중으로 공공장소 및 기관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이미 알려진 업소 중에서 목욕탕과 대형마트는 영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나머지 6개 업소는 휴업을 실시하고 있다.

시는 자가격리대상자에게 예방물품(체온계, 마스크, 손소독제, 폐기물키트)을 지원하고 전담공무원이 2회 1:1자가격리자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군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우나 이용자 신고·접수를 추진하고 사우나 이용자 확인 전담반을 구성해 감시진행을 실시할 예정”이라며 “빠르고 정확한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해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불안감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