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해상 안전 위협하는 낚싯배, 군산해경 단속 나선다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0-03-12 18:17:16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12일 군산해양경찰서(서장 조성철)는 “안전한 낚시 문화 정착을 위해 바다 안전을 어지럽히는 낚싯배의 위법 행위를 뿌리 뽑고자 특별단속에 나선다“고 밝혔다. 

 

군산해경에 따르면, 이번 특별단속은 봄철 낚싯배 출어를 앞두고 10일간의 홍보와 계도기간을 거쳐 3월 21일부터 10일간 실시할 방침이다. 

 

중점 단속 사항은 ▲영업구역 변경 위반 ▲구명조끼 미착용 ▲음주 및 정원 초과 운항 ▲승선원 허위 신고 ▲ 안내방송 의무화 이행 여부 등으로 특히 지난 해 7월 낚시관리 및 육성법 개정사항 이행 여부를 집중 확인할 계획이다. 

 

최근 3년간 낚싯배 안전 저해 행위 위반으로 단속된 건수는 총 60건으로 17년도 8건에서 18년도 13건, 19년도에는 39건으로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해왔다. 그 중 19년도에는 영업구역 위반과 신고확인증 미게시로 적발된 건수가 40%에 달한다. 

 

조성철 군산해양경찰서장은 ″바다낚시 열풍에 따라 낚싯배 이용객 또한 매년 늘고 있어 안전관리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해상에서 기초 안전질서를 위협하는 낚싯배에 대해 엄격하게 단속하여 불법을 근절하고 안전한 바다낚시를 즐길 수 있도록 예방활동을 전개해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