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부안해경, 통신장비 점검 및 통신기기 방역 실시

- 통신·전자장비 실태점검, 안전사고 방지와 장비고장 사전예방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0-03-10 17:46:38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해빙기 도래 및 최근 코로나19 관련 콜센터 직원 집단감염에 따라 통신·전자장비 관리 점검 및 전 통신기기 방역을 완료하였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부안해경 소속의 장비관리에 능통한 경찰관으로 점검반을 구성하여 종합상황실, 함정 7척, 파출소 3곳, 구조대의 항해 통신기 및 시설물 상태를 점검해 장비고장 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원활한 통신을 가능하게 하여 24시간 교신체제를 유지하게 했다.  

 

중점 점검 장비대상으로는 ▲항무통신기 및 관공선망 ▲레이더 및 GPS 플로터 정상 작동여부 ▲전자해도시스템(ECDIS)과 각 시스템의 연동 상태 ▲LTE 통신기 수신 상태와 RFID작동상태 등이다.

 

특히, 전화기, 마이크 등 통신기기를 통해 코로나19에 집단감염될 경우를 예방하고자 전 통신기기를 총 분해 소독하고, 마이크 보호망 덮게 조치를 하였으며, 집단감염 예방을 위한 자체교육도 실시했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통신기기를 통한 감염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해빙기 주요장비를 점검하여 긴급태세에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장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