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서울시 코로나19 방역협의회’ 주재

- 서울시, 교육청, 자치구, 서울지방경찰청, 서울소방재난본부 기관장 등
정서영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20-09-14 13:31: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14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정과 관련한 ‘서울시 코로나19 방역협의회’를 주재하고 있다.


[세계뉴스 정서영 기자]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14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정과 관련한 협조사항을 공유하고 코로나19 방역 총력대응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서울시 코로나19 방역협의회’를 주재했다.


이날 회의는 서 권한대행과 이동진 서울시구청장협의회장, 장하연 서울지방경찰청장, 신열우 서울소방재난본부장, 김영철 서울시교육청 부교육감 등 주요 기관장들이 머리를 맞댄 자리로, 서울시 요청으로 처음 열렸다.


회의에서는 현재 코로나19 방역현황을 공유하고, 각 기관별로 각자 자리에서 방역활동에 집중하기 위해 필요한 부분을 상호 요청하고 논의했다.


서 권한대행은 이날 회의에서 코로나19 방역방해 행위에 대한 강력한 현장대응을 위해 적극적인 수사와 현장 동행을 경찰에 요청했다. 또, 연락체계 정비를 통해 정보를 공유하고 현장 혼란을 최소화해줄 것을 모든 기관에 당부했다.


타 기관들도 방역수칙 위반에 따른 영업장 조치 협조, 역학조사 인력부족에 따른 문제점 등 방역활동 상 애로사항 등을 공유하고 해결 방안을 논의했다.


서정협 권한대행은 “지금은 하나 된 협력이 절실하게 필요한 시기다. 작은 방심이 재 확산을 불러일으킬 수도 있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기관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방역에 더 철저히 나서야 한다”고 강조하고 “오늘 방역협의회를 계기로 방역활동 최전선에 있는 의료진과 구급대원, 경찰, 역학조사관, 관련 공무원 등 모든 방역인력들에게 힘이 될 수 있는 보다 강화된 방역대응체계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서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