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내버스 미세먼지 99% 차단 공기정화필터 장착

미세먼지 99%, 초미세먼지 최대80% 차단… ’19년 버스전체로 확대
윤소라 기자 news@segyenews.com | 2018-04-19 15:52:36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소라 기자 = 서울시가 미세먼지 걱정 없이 시내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5월부터 중앙버스전용차로를 주행하는 시내버스 100여대 공기정화필터를 시범 설치한다고 밝혔다.

 

▲ 공기정화필터. 시내버스 천장에 공조장치를 장착하여 차량내부 공기를 순환해 미세먼지를 제거한다.


공기정화필터는 차량내부 공조장치 장착되어 차량내부 공기를 순환해 미세먼지를 제거한다.


시는 3월부터 필터 제조사와 공동으로 시내버스 내부 천장에 매립하는 형태의 시내버스 맞춤형 공기정화필터를 개발해왔다. 적용되는 공기정화 필터는 미세먼지(PM-10)를 99%, 초미세먼지(PM-2.5)를 50%~80%까지 차단한다.


5월부터 시범운행에 들어가 공기정화성능을 검증하고, 필터교체 등 유지 보수 편의를 위한 기술적인 부분도 개선하여, ’19년에 전체 시내버스로 확대 설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서울시는 여름철을 앞두고 차량 냉방기 세척도 병행하여 시내버스 내부 공기질이 쾌적하게 유지되도록 차량관리에 나선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시내버스 맞춤형 공기정화필터로 미세먼지 걱정 없는 안심 버스서비스를 제공해 시민 건강은 물론 대중교통 이용증대로 대기질 개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계속해서 시내버스내 공기질 개선을 위한 차량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소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