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인생상담소‧일자리까페…'50플러스 축제' 9월 개최

50+세대와 시민이 함께 즐기는 화합과 교류의 장 마련
올해 3회, 50+세대 새로운 가능성 발견하는 열린 공간
조홍식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08-30 15:23:28
  • 글자크기
  • +
  • -
  • 인쇄

 

▲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9월28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어울림광장에서 제3회 ‘50플러스축제’를 개최한다.


[세계뉴스] 조홍식 기자 = 50+세대가 주인공이 되어 시민과 함께 즐기는 화합과 교류의 장이 열린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다음달 28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어울림광장에서 제3회 ‘50플러스축제’를 개최한다.


올해로 3회 째 열리는 50플러스축제는 50+세대를 위한 연간 대표축제로, 새로운 세대 문화를 이끄는 50+세대가 중심이 되어 당사자는 물론 예비 50+세대, 서울 시민 모두가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다.


이번 축제는 50+정책을 수행하는 다양한 기관과 협력단체가 참여해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50+를 소개하고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서로의 가능성을 연결하는 50플러스마을’이라는 부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에서는 인생상담소, 일자리카페, 문화놀이터, 열정동아리방, 마을방송국, 만남의 광장 등 6개의 체험형 및 상담형 부스가 운영된다.


50+세대의 관심사를 대표하는 총 30여 개의 커뮤니티가 참여해 체험프로그램 운영, 무대공연, 깜짝 퍼포먼스 등 다채로운 활동과 모습을 축제 현장 곳곳에서 열릴 예정이다.


마을방송국 무대에서는 1인 미디어 채널의 새로운 주역을 찾는 ‘50+유튜버스쿨’ 시상식과 세대공감캠페인 시즌2 ‘천개의 스토리 천권의 자서전’ 출판기념회가 열려 다시 한 번 감동의 순간이 펼쳐질 전망이다.


일자리카페에서는 50세 이후를 계획하는 데 필수적인 50+일자리의 실제 사례를 만나보는 사람책 특강이 진행되며 50+기관의 다양한 일자리사업 정보가 제공된다.


50+컨설턴트가 운영하는 인생상담소에서는 생애 7대 영역에 대한 종합상담이 진행되며 인생후반 설계에 필요한 50+관련 필수정보를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더불어 재단이 진행한 공익캠페인 관련 부대행사가 진행되어 축제를 찾는 시민들에게 50+세대의 특별한 도전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50플러스축제는 50+세대의 열정과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고 다양한 세대와 연결되고 호흡할 수 있도록 마련한 자리”라며 “축제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서로의 가능성을 발견하고 함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홍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