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강남구, 면허증 스마트 발급시스템 시행…편의성 ↑

- 건설기계조종사·수렵면허증 발급방식 개선해 30분→5분 단축, PVC 재질로 위조·오염방지
윤소라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20-02-27 13:31:4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면허증 스마트 발급시스템 변경.

 

[윤소라 기자]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실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 21일부터 ‘면허증 스마트 발급시스템’을 전면 시행 중이다.

시스템은 건설기계조종사·수렵면허증을 자동차 운전면허증과 동일한 PVC 플라스틱 카드로 발급하는 것으로 30분 이상 소요됐던 대기시간이 5분으로 대폭 단축된다.

새로운 면허증은 기존의 문제점을 개선해 ▲휴대성 향상 ▲스크래치·오염에 강한 반영구적 사용가능 ▲보안 홀로그램 내장으로 위조방지 ▲고해상도 인쇄 등으로 민원인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이재호 민원여권과장은 “이번 시스템으로 연 3000여명에 달하는 건설기계조종사·수렵면허 갱신 및 재발급 민원인들에게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스마트시티 원년을 맞아 다양한 구민 맞춤형 생활서비스를 통해 ‘미래형 매력도시’를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소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