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부안해경, 실뱀장어 불법조업 특별 단속 실시

– 해상 안전 저해 행위 단속 강화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0-03-07 13:17:45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본격적인 실뱀장어 산란 시기를 맞아 관내 곰소항~가력도 일대 무허가 등 실뱀장어 조업을 근절하기 위해 오는 5월까지 단속을 강화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단속대상은 무허가 불법 조업과 어구 적재행위, 불법포획 어획물(실뱀장어) 매매.소지.유통행위, 항로상 불법조업 등이다.  

 

이 기간 형사, 형사기동정, 파출소 등을 동원해 강력한 단속을 통해 적발한 불법 어구와 어획물은 전량 압수하고 지자체와 합동으로 단속할 계획이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낮은 수심과 조석 간만의 차가 커 해양경찰 경비정 진입이 어렵다는 점을 이용한 불법조업이 계속 되고 있다” 면서 “가용 인력과 장비를 동원해 육상과 해상에서 입체적으로 단속 활동을 펼칠 계획 이다“ 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