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해양경찰청장배 요트대회 충남 보령서 개최

- 국가대표 선발전 겸해 올해 최대 규모... 코로나19 방역관리 만전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1-06-01 12:16:15
  • 글자크기
  • +
  • -
  • 인쇄
▲ 제19회 해양경찰청장배 전국요트대회 포스터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제19회 해양경찰청장배 전국 요트대회’를 6월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충남 보령요트경기장 및 대천해수욕장 일원에서 개최한다.
 

해양경찰청장배 요트대회는 해양스포츠 발전과 대중화를 위해 2001년부터 해양경찰청과 대한요트협회가 매년 개최해 왔으나,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대회가 취소됐다가 올해 2년 만에 재개 된다.
 

이번 대회는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해 올해 최대의 규모로 치러지며, 보령시, 대한체육회가 후원한다. 딩기, 윈드서핑, 카이트보딩 등 3개 종목에 전국 17개 시・도를 대표하는 200여 척 25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할 예정이다.
 

한편, 대회조직위원회는 이번 대회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열리는 만큼 방역 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대회에 참가하는 모든 선수단, 관계자에게 사전에 코로나19 검사를 의무적으로 받도록 하고, 선수단 학부모 등의 방문 자제를 요청하고 있다.
 

또한, 모든 참가자의 마스크 착용과 매일 경기 전・후 체온 확인을 실시하고, 식당, 숙소 등 선수단의 모든 동선에 대한 방역관리도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안전하고 성공적인 요트대회 진행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대한민국 요트의 미래를 책임질 재능 있는 선수가 많이 발굴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