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채인묵 의원, 안양천 횡단보도교 신설… 지역발전 활성화 전망

독산1동 지역주민들 안전 및 안양천 접근성 개선 돼
정서영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06-04 16:56:19
  • 글자크기
  • +
  • -
  • 인쇄

 

▲ 안양천 횡단보도교 신설. (조감도)

 

[세계뉴스] 정서영 기자 = 안양천 횡단보도교 신설로 그동안 단절됐던 독산1동 분소지역 학생들의 통학안전 및 주민들의 접근성 개선을 통해 지역발전 활성화가 이루어질 전망이다.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채인묵 의원(더불어민주당·금천1)은 “주민들의 보행여건 개선을 위해 독산1동과 분소지역을 연결하는 사장교 형태의 횡단보도교가 설치된다”고 밝혔다.


채 의원에 따르면 안양천 횡단보도교 설치사업은 길이 201m, 폭 4.5~16m 넓이로 금천현대아파트(안양천 동측)부터 독산1동 분소지역(안양천 서측)구간에 시비 95억 6백만원을 투입해 지난 5월말 착공을 시작해 2020년 12월말 공사가 완료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금천구 독산1동 지역은 안양천과 서해안고속도로, 경부선철도로 인해 본동과 분소지역으로 나뉘어 있어, 그동안 주민들은 독산1동 분소지역을 다닐 경우 시흥대교를 이용해 우회하거나 안양천에 놓인 징검다리를 이용해야 하는 불편함을 겪어왔다.


특히 분소지역에 위치한 금천구 독산동 소재 안천중학교 학생 절반 이상이 통학을 위해 안양천에 놓인 징검다리를 이용하고 있어 강우 또는 강설로 인한 경우 등·하교시 안전에 매우 취약한 실정에 노출되어 있다.

 

▲ 안양천 횡단보도교 신설. (위치도)


이러한 사정으로 분소지역을 오가는 지역주민들은 출·퇴근 및 학교 통학에 불편을 겪고 있어 독산1동 지역주민들은 보행전용 다리 연결 사업이 지역주민들의 오랜 숙원 사업이었다.


채인묵 의원은 “내년 12월 예정대로 횡단보도가 완공되면 지금 징검다리를 이용하여 등·하교를 하고 있는 안천중학교 통학생과 노약자와 장애인 등 보행약자들의 안전 확보와 금천구 많은 주민들이 안양천 휴식공간으로의 접근성이 향상되어 주민들의 삶의 질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서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