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시정소식지에 ‘보이스아이’ 도입..소통 강화

- 열린시정 열린군산,‘보는 소식지’에서 ‘듣는 소식지’로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0-01-28 11:33:06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군산시가 정보 접근 취약계층을 위해 1월부터 시정소식지 ‘열린시정 열린군산’에 음성변환 프로그램을 도입해 시민들의 관심을 유발하고 있다. 

 

‘열린시정 열린군산’은 군산시가 매월 발행하는 소식지로, 6만 부를 무료로 발행해 시민과 출향인 등에게 시정, 의정, 읍면동, 문화, 행사 소식 등에 관한 다양한 지역 소식을 전하고 있다.  

 

그동안 소식지를 받고도 읽는 것이 힘들어 정보에 소외되었던 고령자, 시각장애인, 결혼이주여성, 외국인 등을 위해 군산시가 음성변환 프로그램인 ‘보이스 아이(Voice eye)’코드를 도입한 것이다.  

 

QR코드와 유사한 보이스아이 코드는 인쇄물의 텍스트 정보를 작은 정사각형 바코드에 담아 음성으로 들을 수 있도록 한 변환 출력 시스템이다.  

 

스마트폰에 설치된 보이스아이 앱을 실행해 소식지 각 페이지 상단에 있는 코드를 스캔하면 해당 페이지에 적힌 글이 음성으로 나온다. 

 

앱은 플레이스토어와 아이폰 앱스토어에서 ‘보이스아이’로 검색해 무료로 설치할 수 있다. 

 

문자 확대가 가능하며, 영어 등 50개국 언어로 번역 기능까지 갖춰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다. 

 

몇 번의 터치만으로 앱을 구동할 수 있어 정보 접근 취약계층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정보에 접근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채효 공보담당관은 “시민이 정보에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앞으로도 적극적 홍보에 노력해 나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