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군산해경, 군산 앞바다에서 예인선 화재 진화 인명피해 없이 구조

-해경 빠른 대응으로 선원 4명 무사구조, 해양오염 없어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21-07-31 10:25:17
  • 글자크기
  • +
  • -
  • 인쇄
▲해경함정 구조대 등이 현장에 급파 되어 화재 진압을 하고 있는 사진

 

[세계뉴스 윤준필 기자] 군산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30일 늦은 밤 군산시 비응항 인근 해상에서 예인선에 화재가 발생했으나 승선원 4명을 무사히 구조하고 화재를 진압했다고 밝혔다.
 

군산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 05분께 군산 비응항 서쪽 6.5Km 해상에서 예인선 A호(부산선적, 94톤, 승선원 4명)가 바지선을 예인하던 중 기관실 부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받고 경비함정, 연안구조정 등 8척을 현장에 급파했으며, 군산소방서에 소방정의 지원을 긴급요청했다.
 

이어 오후 11시 24분께 해경 경비정이 현장에 도착해 예인선 A호에 타고 있던 승선원 4명을 안전하게 구조했으며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을 확인했다.
 

화재는 신고접수 약 1시간만인 31일 오전 00시 09분께 완전히 진화했으며, 바지선은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으며 화재로 인한 해양오염도 발생하지 않았다.
 

해경 관계자에 따르면 “해경함정 8척과 소방정 그리고 인근에서 조업중인 어선의 도움을 받아 민·관이 합동으로 초동진화에 성공해 자칫 큰 사고로 번질뻔한 사고를 초기 진화에 성공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