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윈마이코리아, 하반기 '스마트 헬스케어' 국내 고객 서비스 강화

장순관 news@segyenews.com | 2017-09-25 12:02:38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장순관 기자 = 중국 유명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기업 윈마이(YUNMAI)가 7월 첫 해외 법인으로 ‘윈마이코리아’를 정식 출범한 이래 한국 시장에서 새로운 도약에 나선다.  

 

윈마이는 스마트 웨어러블 기기 및 스마트 건강 가전 등 여러 스마트 헬스 케어 제품을 개발하는 기업이다. 기존 총판 판매 형식의 문제점으로 지적되어 온 소비자 불만과 서비스를 개선하고 보다 나은 체험을 제공하기 위해 직접 한국 시장에 법인을 설립하여 소비자들과의 밀접한 소통과 브랜드 인지도 강화, 다양한 제휴 채널 구축을 통한 마케팅 활동 확대, 자사 제품에 대한 모든 판매권 및 상표권을 주관하여 운영하고 있다.  

 

우선 9월 말 윈마이 건강 관리 앱을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SNS 기능이 추가되어 스마트 체중계를 사용하면서 나의 건강 상태나 운동 방법, 다이어트에 도움 되는 사진 등 운동 일상을 공유할 수 있다. 추첨을 통해서 50명에게 현금처럼 쓸 수 있는 ‘펀패스코리아(FunPass Korea)’ 이용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한 10월 16일부터 내년 1월 말까지 해외 직구를 통해 구매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국내 정식 제품을 사용해 볼 수 있도록 직구 가격보다 저렴하게 보상 판매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보상 판매는 올해 출시된 ‘미니 2’ 제품에 한하며 구매 사이트에 상관 없이 해외에서 구매한 미니 2 제품을 가지고 있으면 해외 직구가보다 최대 25% 더 저렴하게 보상 구매가 가능하다.  

 

기존 해외 직구 제품은 포장부터 설명서까지 한글화가 되어 있지 않고, 전용 애플리케이션인 윈마이 건강 관리 앱의 국가별 운영의 차이로 한글 버전 앱 사용이 불가능해 해외 버전을 사용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또한 해외 제품의 경우 KS(한국산업규격) 기준에 맞춘 중력가속도 장치가 없어 정확성이 다소 떨어지는 문제가 있다. 이로 인해 사용상 불편함과 사용 중 예기치 못한 상황에도 A/S 서비스를 받을 수 없었다.  

 

윈마이코리아 이경규 대표는 “그 동안 가격이 저렴하다는 이유로 해외 직구 제품을 구매하였다가 제대로 사용하지 못하고 불편을 느껴 왔다는 점에 깊이 공감하고 한국 소비자에게 맞는 제품과 서비스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하자는 차원에서 이번 보상 판매를 마련하였다”며 “앞으로 출시되는 신제품을 비롯해 기존 출시 제품에 대해서도 해외 직구와 큰 차이가 없는 선에서 가격을 책정하여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한국 공식 제품 사용을 권장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윈마이코리아는 올해 4분기 이내에 스마트 체중계와 연계하여 사용 가능한 웨어러블 기기와 요가매트 2, 요가볼 등 다양한 신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중국 윈마이에서 출시되지 않는 한국 자체 상품도 출시 예정이니 많은 기대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장순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단양640

헤드라인

포토뉴스

많이본 기사

강북구

인사 / 동정

올본-서울친환경유통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