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시민이 제안하는 인구정책 원탁토론회 열어

-양육, 청년, 일자리, 고령화 등 지역 인구문제 대책 논의
윤준필 기자 todayjp@hanmail.net | 2019-12-24 09:23:50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계뉴스] 윤준필기자 = 지역 인구문제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는 자리가 열려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는 지난 21일, 시민이 공감하는 인구정책 발굴을 위해 추진한 '군산시 인구정책 원탁토론회'에 시민 50여 명이 참여해 열띤 토론을 나눴다고 밝혔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이뤄진 이번 토론회는 사전에 토론 분야를 ‘양육/보육, 청년/일자리, 고령화(노인복지)’3개 분야로 나눠 모집해 관련 종사자이거나 직접적인 정책 대상이 되는 시민이 의견을 낼 수 있도록 했다.

진행 내용은 공감토크와 원탁토론으로 구성해 군산시 인구현황 및 청년인구의 감소, 저출산ㆍ고령화 현상에 대해 다뤄 인구정책의 필요성을 인지하고, 이어서 3개 분야 7개 원탁으로 나눠 각 분야별 인구문제에 대한 원인을 분석한 후 그에 대한 대책을 논의해 우선순위에 따른 최우선 정책을 발굴했다.

각 원탁토론으로 최종 발굴된 7개 사업에 대해서는 올해 처음으로 토론 참여자 투표로 ‘최우수, 우수, 장려’사업을 선정하여 최고 40만원의 시상금을 전달했다. 이에 선정된 정책은 최우수에 ‘지역인재 채용 및 기업 지원’, 우수에 ‘농수산 식품 유통단지 조성’이다.

이번 토론회는 다양한 직종과 연령층의 시민이 함께 모여 계층별 의견을 공유하고 인구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해 직접 정책제안에 참여할 기회를 제공했다는 데에 큰 의의가 있다. 토론회로 제안된 내용은 실무부서에 전달해 검토 후 군산시 정책 수립에 반영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인구정책 추진에 힘쓸 예정이다.

강임준 시장은 “인구문제 해결과 일자리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시민들의 의지에 상응하는 적극행정 추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준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