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협 권한대행, 서울시의사회장에게 코로나 위기 공동대응 요청

- 대한의사협회 오는 26일~28일 파업 예고.."현명한 결단 기대"
윤소라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20-08-24 15:18:25
  • 글자크기
  • +
  • -
  • 인쇄
▲ 서정협(오른쪽)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24일 오후 박홍준(왼쪽) 서울시의사회장과 면담을 통해 코로나19 공동대응을 요청했다.


[세계뉴스 윤소라 기자] 대한의사협회가 오는 26일~28일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24일 오후2시 박홍준 서울시의사회장과 면담하고 서울시의사회의 현명한 결단과 코로나19 공동대응을 요청했다.


서 권한대행은 종합병원급의 전공의 순차적인 파업에 따른 의료공백과 의원급의 집단휴진으로 인해 예상되는 시민불편에 대한 우려를 전달하고, “지금은 전 사회가 힘을 모아 어려운 고비를 함께 넘어야 할 때”라고 강조하며 서울시의사회가 최대한 뜻을 모아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박홍준 회장은 코로나19로 여러 가지 어려운 상황 속에서 지금까지 해왔던 것처럼 서울시와의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통해 보건의료 현장에 혼란이 없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소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