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3~6학년 대상 '초록 꿈나무 환경교실' 운영

에너지 절감 방법, 천연 이끼액자 만들기 체험활동 등
정서영 기자 news@segyenews.com | 2018-05-09 18:15:37
  • 글자크기
  • +
  • -
  • 인쇄
▲ 강북구가 지역 내 초등학교 3~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초록꿈나무 환경교실’을 운영한다.

 

[세계뉴스] 정서영 기자 = 강북구가 11월 2일까지 지역 내 초등학교 3~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초록꿈나무 환경교실’을 운영한다.

‘환경교실’은 자라나는 미래세대에 자연의 소중함과 환경문제 해결의 필요성을 알리고 올바른 환경인식을 심어주기 위해 구가 운영하는 어린이 교육 프로그램이다.

교육 내용은 전 세계 기후 변화 추이와 그에 따른 문제점 및 대응방법을 비롯해 실생활 속 에너지 절감방법, 천연 이끼액자 만들기 체험활동 등으로 구성됐다.

강의를 진행할 강사는 녹색 활동가인 환경전문가로서 강북구의 그린리더 고급과정이나 환경강사 역량 강화 관련 강의를 수료한 사람이 맡는다.

4월 23일부터 6월 22일까지 상반기 교육이, 9월 3일부터 11월 2일까지 하반기 교육이 각각 진행된다. 현재까지 송천초등학교와 오현초등학교가 참여해 총 3회, 65명의 어린이가 강의를 마쳤다.

지난해 참여인원은 약 1500명이며 올해에도 13개 초등학교 1464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구는 환경교육 프로그램에 대해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학생들의 의견 수렴을 거쳐 교육의 내실을 다져나갈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환경교실을 통해 어린이들이 환경문제에 대해 스스로 생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녹색 미래를 이끌어갈 수 있는 차세대 그린리더를 양성하는 이 사업에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서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단양640

헤드라인

포토뉴스

많이본 기사

강북구

인사 / 동정

올본-서울친환경유통센터
  • 생활·경제
  • 전국
  • 뷰파인더
  • 종합
  • 시사
  • 클릭 이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