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호 의원, 한국노총 위원장으로부터 감사패 받아

- 노동자 권익신장 헌신과 노동존중사회의 실현 선도 공로 인정받아
정서영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12-15 00:31:57
  • 글자크기
  • +
  • -
  • 인쇄

 

▲ 지난 12일 이광호(오른쪽) 서울시의원이 노동자의 권익신장에 헌신하고, 노동존중사회의 실현을 선도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노동조합총연맹 김주영 위원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세계뉴스 정서영 기자]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이광호 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이 노동자의 권익신장에 헌신하고, 노동존중사회의 실현을 선도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노동조합총연맹 김주영 위원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 의원에 따르면 한국노총은 지난 12일 한국노총 5층 웨딩홀 여율리에서 비정규직·미조직 노동자와 같은 취약계층의 권익을 보호하고 노동기본권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설립된 도심권·동남권 서울특별시 노동자종합지원센터 합동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박원순 서울시장, 이용득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김주영 한국노총위원장, 서종수 서울노총위원장, 노동자 등 약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이광호 의원은 도심권·동남권 서울특별시 노동자종합지원센터 설립 근거를 마련한 ‘서울특별시 노동자복지시설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조례 개정과 예산지원을 통해 노동자 복지증진과 처우개선을 위한 공로를 인정받아 김주영 위원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한편 이 의원은 노동계를 대변하는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시의원으로 노동자들의 이해대변기구인 ‘서울형 노동회의소’ 도입 주장과 ‘직장 내 괴롭힘 문제’에 대한 근절 대책을 제시하는 등 노동계의 민원해결사로 인정받고 있으며, ‘서울형 노동회의소’ 도입 추진을 통하여 노동자가 존중 받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광호 의원은 “도심권·동남권 서울특별시 노동자종합지원센터가 취약 노동자의 상담과 노동법률 상담, 교육, 연구 등 종합적인 지원사업을 통해 소외된 노동자에게 든든한 힘이 되어주는 곳이 될 수 있는 공간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앞으로도 시민의 행복과 노동계 발전을 위해 열심히 하라는 격려로 알고 성실한 의정활동을 통해 산적해 있는 노동계 문제 해결에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성과를 이뤄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서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