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보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코로나19’ 사업장 내 유행 확산 대비 협의체 개최

- 김경호 사장 “근로자의 산업재해 발생 시 면밀한 원인 분석과 대책 수립 등 안전사고 ZERO화 기대”
김형수 기자 kangjg34@gmail.com | 2020-03-10 11:23:02
  • 글자크기
  • +
  • -
  • 인쇄

 

▲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 지난 6일 공사 사업장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안전 및 보건에 관한 협의체를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계뉴스 김형수 기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는 지난 6일 공사 사업장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안전 및 보건에 관한 협의체(이하 ‘협의체’)를 개최했다.


협의체는 사업장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공사와 자회사가 공동협의체를 구성하여 작업장 순회점검, 안전보건 교육 등을 지원하는 기구로써, 이번 협의체에서는 사업장 내 코로나-19 확산방지 대책, 산업재해 원인 분석과 대책 수립, 작업장 환경 개선 등의 사항을 협의했다.


김경호 사장은 “협의체가 앞장선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극복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며 “근로자의 산업재해 발생 시 면밀한 원인 분석과 대책 수립 등을 통한 안전사고 ZERO화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영민 사장은 “정기적인 협의체 운영과 공사 및 자회사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안전사고 없는 도매시장을 구축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또한, 협의체 개최 후 코로나 사태로 인하여 최전선에서 힘쓰고 있는 119구급대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가락시장 내에 위치한 가락119안전센터(송파소방서 관할)에 과일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형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

世界 포토

많이 본 기사

시사

  • 세계
  • 시사
  • 휴먼스토리